본문 바로가기

연예

(741)
메이즈 러너 / The Maze Runner / 2014 "이기홍" 메이즈 러너 (2014)The Maze Runner 삭제된 기억, 거대한 미로로 둘러싸인 낯선 공간 모든 기억이 삭제된 채 의문의 장소로 보내진 ‘토마스’(딜런 오브라이언). ‘토마스’는 미로에 갇힌 그곳에서 자신과 같은 상황의 사람들을 만난다. 그들은 매일 밤 살아 움직이는 미로에서 정체를 알 수 없는 죽음의 존재와 대립하며, 지옥으로부터 빠져나갈 탈출구인 지도를 완성해 나간다. 그러던 어느 날, 미로의 문이 열리고 그들은 마지막 선택의 기로에 놓이게 되는데… 단 한 순간도 예측할 수 없는 그 곳, 과연 그들은 살아남을 수 있을 것인가! 살아 움직이는 미로를 뚫고 탈출에 성공할 수 있을 것인가! 살아 남기 위해서는 뛰어야 한다! [줄거리 출처: 다음 영화] 우글우글 모여 있는 중딩(?)들 ^^;; 과연..
여자, 정혜 리뷰 "김지수, 황정민" 사랑, 할 수 있다는 희망 여자, 정혜 사랑, 할 수 있다는 희망 자신의 일만큼이나 단조로운 일상을 보내고 있는 우체국 여직원 정혜... 직장에서 멀지 않은 그녀의 작은 집엔 TV 홈쇼핑으로 사들인 물건들, 아파트 화단에서 주워온 어린 고양이가 그녀를 기다린다. 그리고, 그것들은 그녀만의 작은 세상이 된다. 아무도 그녀를 찾지 않을 것 같은, 실제로 아무도 찾지 않는, 일요일 오후…. 고양이와 발장난하며 베란다 너머로 들려오는 아이들의 재잘거림을 듣는 시간이, 정혜는 그 어느 때보다 좋다고 생각한다. 그녀의 짧지도 길지도 않은 일생에서 요즘이 가장 평화로운 시간이기 때문일 것이다. 정혜에게 어린 시절이란, 한 손엔 연필과 다른 한손엔 담배를 들고 그림을 그리고 글을 쓰는 엄마의 조용한 모습과 어린 정혜로선 감당하기 힘들었던 기억뿐..
캡틴 필립스 / Captain Phillips / "톰 행크스" 캡틴 필립스 / Captain Phillips 소말리아 인근 해상, 리차드 필립스 선장이 이끄는 화물선 앨라배마 호가 해적의 공격을 받는 사건이 발생한다. 필립스 선장은 순간의 기지로 해적들의 1차 공격을 막는데 성공하지만 해적들은 곧 앨라배마 호를 점령한다. 선원들을 대피시킨 채 홀로 해적들과 대치하는 필립스 선장. 숨막히는 경계와 팽팽한 심리전 속 필립스 선장은 19인 선원들을 대신하여 홀로 해적들의 인질이 되는데…! [줄거리 출처:네이버] 가끔은 기대감 없이 본 영화가 뜻밖에 괜찮을 때는 참 기분이 좋다. 주인공이 톰 행크스라면 무조건 믿고 본다고 할 수도 있겠지만 웬일인지 포스터든 여러 가지 미디어 매체에서 자주 마주친 적이 없던, 필자와는 어쩌면 늦게 만나야 할 인연의 영화가 아니었나 싶기도 하..
밀리언 달러 베이비 / Million Dollar Baby "클린트 이스트우드, 힐러리 스윙크, 모건 프리먼" 인생에 여운이 남는 영화는 그리 많지 않다.그것도 개인적으로 좋아하지 않는 소재인 복싱을 소재로 만든 영화가 이리 오래도록 가슴속에 남는 것도 참 신기한 일이다. 나와 동감한 사람들이 많아서였을까, 개봉 후 2005년 아카데미 7개 부분 노미네이트 되고 4개 부분(작품상, 감독상, 여우주연상, 남우조연상)을 휩쓸었다.이 영화는 늘 안타와 홈런을 번갈아 치던 거장 클린트 이스트우드 감독의 작품 '밀리언 달러 베이비'이다. 클린트 이스트우드는 사실 설명이 필요없는 대표적인 미국의 거장 영화감독 중 한 명이다. 또한, 그 나이에 계속해서 영화 일을 하고 있다는 것은 실로 놀라움을 뛰어넘어 그의 영화에 대한 사랑이 존경스럽기까지 하다.그의 많은 영화를 보지는 못했지만, 이 한 영화로 그의 깊이를 짐작해 볼 수 ..
21그램 / 21 Grams "숀펜, 나오미 와츠, 베네치오 델 토로" 21그램 / 21 grams 세상에는 다양한 분야에 수많은 천재가 존재한다.영화계에서도 많은 사람이 그렇게 불리지만 필자가 생각하는 정말 천재적인 감독 중 한 명은 바로 오늘 소개할 영화 '21그램'의 감독 알레한드로 곤잘레스 이냐리투가 아닐까 싶다. 이 감독의 특징은 서로 관련도 없는 사건들이 하나의 작은 고리에 인해 연결되고 연결돼서 눈덩이처럼 커지는 모습을 정말 잘 그리는 유일한 감독이다. 그리고 그런 그의 영화적 철학은 진심으로 다가오게 된다.그의 영화 대표작 중 하나인 '21그램'에서 주목할 점은 편집이다. 과거인지 미래인지 마구 섞어놓은 편집은 호기심을 자극하기에 충분할 뿐 아니라 카메라가 초점을 맞춰가듯 이야기의 중심에 우리를 세워 놓는다.다음으로 주목할 점은 명배우들의 명연기이다. 숀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