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드라마 SKY캐슬의 차세리(박유나)


2015년 한때 세상을 떠들썩하게 만든 일명 하버드 김양 위조사건이 최근 드라마 SKY 캐슬의 세리(박유나)의 거짓말과 동일하다는 주목을 받으며 재조명되고 있는데요. 당시 어떠한 일이 있었던 걸까요?


드라마 SKY캐슬의 차세리(박유나)


일명 하버드 김양 위조사건은 2015년에 일어났던 일이고요. 미국의 명문 하버드와 스탠포드에 동시 입학 제의를 받은 한 천재소녀 김정윤 양이 사실은 합격증을 위조했던 자작극으로 알려지면서 경악을 금치 못하게 했던 사건이 이었습니다.



저도 당시의 기사를 읽어본 기억이 있는데요. 김양의 스토리는 워싱턴 중앙일보와의 인터뷰 보도가 그 시작이었습니다. 인터뷰에는 페이스북의 CEO인 마크 저커버그가 김양의 천재성에 놀란 나머지 페북 친구를 맺었다고도 했고요, 진로 고민이 있으면 파나마에서 직접 전화로 조언해주기도 했었다는데요. 이는 다 사실이 아니었죠.



이런 터무니없는 거짓말은 금방 들통이 나게 되었고요. 하버드와 스탠퍼드는 김양의 합격증은 위조된 것이라 거듭 밝혀왔습니다. 현재 김양과 그녀의 가족들은 연락 자체가 되지 않는 상태이고요. (뭐 당연하겠죠.. 무어라 할 말이 있겠습니까..) 당시 김양의 부모는 김양을 잘 치료하겠다고 사과하며 마무리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번 JTBC 드라마 스카이캐슬을 통해 재조명 되게 됩니다. 작가진이 아마 그 사건에서 모티브를 얻지 않았을까요? 방송에서는 하버드생인 차세리(박유나)를 자랑스럽게 여겨왔는데요, 그런데 아버지 차민혁(김병철) 사실 세리의 하버드 입학이 거짓말이었음을 알아버린 후 분노하는 장면이 나오게 됩니다. 그리고 세리는 아버지에게 "더 이상 아빠가 바라는 플랜대로 인생을 살지 않겠다"라고 선포를 하죠.



이에 네티즌들은 이번 에피소드가 2015년 김양 하버드 위조사건과 비슷하다 말하고 있습니다. 다시 보니 사건의 당사자 김세라와 극 중의 차세리가 이름이 비슷하게 느껴지는 건 저만이 아닐 거 같습니다. 제작진들의 치밀한 계산이었을까요? (제작진 대단해!)


드라마 SKY캐슬의 차세리(박유나)

한편, 현재 시청률 19%를 달리고 있는 인기 최절정의 드라마 JTBC SKY 캐슬은 총 20부작으로 현재 4회 정도 남겨놓은 상태입니다. 얼마나 더 시청률이 올라갈지 기대가 되네요.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